페이스북 트위터 Opencast 로그인 회원가입

하이컷

VOL.196 CELEB NEWS EDITOR'S CUT MEMBER'S CUT

VOL.173

VOL. 173

Jan 01, 1970

진 구 탐 구

군복을 벗으니 비로소 보인다. ‘서상사’가 아닌 배우 진구의 리얼 매력 탐구.

기자 이진선 포토그래퍼 김외밀 스타일리스트 박상윤 헤어 고훈(작은차이) 메이크업 미카(작은차이) 어시스턴트 김예지, 김지영
 
 

루스한 실루엣의 V넥 니트는 소윙바운더리스, 화이트 컬러의 쇼츠는 앤디앤뎁, 벨크로 디자인의 스니커즈는 슈퍼콤마비, 삭스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데님 소재에 플라워 모티브를 수놓은 슈트는 디앤티도트, 빈티지한 느낌의 슬립온 슈즈는 슈퍼콤마비, 브라운 컬러 스트랩 시계는 IWC.




저지 소재의 슬리브리스 후드 티셔츠와 배기 팬츠는 준지, 화이트 스니커즈는 유니페어, 브레이슬릿은 쥬디앤폴.



2016-05-03
파 리 위 드 러 브

우아한 듯 시크하게. 자연스러운 듯 고급스럽게. 매혹적인 파리지엔, 박수진.
기자 황해운 포토그래퍼 신선혜(인물), 신정화(제품) 메이크업 안성희 헤어 하나(에이바이봄) 스타일리스트 이경남 현지 코디네이터 배우리
 

블랙 실크 톱은 래비티, 레드 점프슈트와 화이트 재킷은 에스카다 컬렉션.
 
Daring Red
속눈썹과 블랙 아이라인으로 완성한 또렷한 눈매와 매트한 질감의 레드 입술을 표현한 메이크업. 피부는 ‘르 쿠션 엉크르 드 뽀’를 발라 빛을 받았을 때 새틴 소재처럼 은은하게 반짝이도록 한다. 눈매는 ‘꾸뛰르 팔레트 #2 포브’의 밝은 샴페인색을 눈두덩에 넓게 발라 톤을 보완한다. 블랙 아이라이너 ‘데생 뒤 르갸르 워터프루프 #1’로 아이라인을 눈매 모양에 딱 맞도록 그려준 뒤 언더라인은 눈 앞머리에서 중앙까지만 그린다. 언더라인 눈꼬리 부분은
브라운 아이섀도를 브러시에 옅게 묻힌 뒤 자연스럽게 터치해준다. 블랙 마스카라 ‘볼륨 에페포실 워터프루프 #1’로 위아래 속눈썹을 뭉치지 않게 한올 한올 강조한다. 입술은 ‘루쥬 쀠르 꾸뛰르 더 마뜨 #202 로즈 크레이지’를 가득 채우듯 바른다. 이때 입술산과 입꼬리 부분을 브러시로 라인을 그린 뒤 발라주면 깔끔한 립 메이크업이 완성된다.

1.르 쿠션 엉크르 드 뽀 14g, 7만5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2. 루쥬 쀠르 꾸뛰르 더 마뜨 #202 로즈 크레이지 3.8g, 4만2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에스닉한 플라워 프린트 드레스는 에트로 컬렉션.
 
Alluring Red
생기 있는 코럴빛 볼과 강렬하고 매혹적인 레드 입술로 여성미를 드러낸 메이크업. 피부는 ‘뚜쉬 에끌라’를 눈두덩과 언더라인, 양 콧볼 옆 부분에 발라 화사하고 밝은 피부 톤을 만든다. 그 위에 ‘르 쿠션 엉크르 드 뽀’를 발라 피부결을 매끈하게 보완한다. 눈매는 베이지색 아이섀도를 눈두덩에
넓게 칠해 균일한 톤을 연출한다. 블랙 아이라이너로 중앙에서 뒤쪽으로 갈수록 아이라인을 진하게 그려주고 언더라인은 브라운 아이섀도를 활용해 라인을 표현한다. 볼은 ‘베이비 돌 키스 앤 블러쉬 #7 코랄 아프랑쉬’를 소량 덜어내 광대뼈를 중심으로 사선 방향이 되도록 두드리듯 발라 생기를 부여한다. 입술은 ‘루쥬 쀠르 꾸뛰르 더 마뜨 #203 루쥬 락’을 브러시에 묻혀 정교하게 바른 다음 입술 안쪽만 덧발라 벨벳 광택을 살린다.
 
1 루쥬 쀠르 꾸뛰르 더 마뜨 #203 루쥬 락 3.8g, 4만2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2 뚜쉬 에끌라 2.5ml, 4만7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3 베이비 돌 키스 앤 블러쉬 #7 코랄 아프랑쉬 10ml, 5만5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블랙 쇼트 점프슈트는 소니아 리키엘
 
Chic Fuchsia
투명한 기법의 소프트 스모키 눈매와 매혹적인 푸크시아 입술을 시크하게 완성한 메이크업. 눈매는 ‘풀 메탈 섀도 #6 핑크 캐스케이드’를 손가락으로 가볍게 두드리듯 눈두덩에 베이스로 바른다. ‘꾸뛰르 팔레트 #2 포브’ 중 베이지 브라운 색을 쌍꺼풀 라인에 채우듯 바른 뒤 다크 초콜릿색으로 눈꼬리에서 중앙을 향하도록 음영을 넣는다. 다크 코퍼 색을 아이라이너 브러시에 묻혀 점막 가까이에 칠하고, 언더라인은 눈 앞머리만 살짝 그려 라인 전체를 그리지 않아도 눈매가 점점 깊어 보이게 표현한다. 입술은 ‘루쥬 쀠르 꾸뛰르 더 마뜨 #208 푸쉬아 페티쉬’를 외곽 라인이 잘 살도록 섬세하게 발라 마무리한다.
 
1 루쥬 쀠르 꾸뛰르 더 마뜨 #208 푸쉬아 페티쉬 3.8g, 4만2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2 꾸뛰르 팔레트 #2 포브 5g, 8만3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오르간 소매의 화이트 실크 블라우스와 블랙 팬츠는 질 스튜어트 컬렉션.
 
Parisian Pink
톤온톤의 핑크빛 눈매와 선명한 푸크시아 입술을 매치한 메이크업. 피부는 ‘르 쿠션 엉크르 드 뽀’를 발라 속은 촉촉하고 겉은 보송보송하게 한다. 눈매는 ‘꾸뛰르 팔레트 #7 파리지엔느’ 중 핑크빛 그레이색을 눈두덩 베이스로 넓게 바른다. 블랙 아이라이너로 점막만 메워주고 팔레트 아이섀도 중 가장 진한 톤 다운된 보라색을 중앙에서 뒤쪽을 향해 쌍꺼풀 라인 안쪽에 얹는다. 밝은 샴페인색을 눈썹뼈 밑 부분에 발라 포인트를 준다. 입술은 ‘루쥬 쀠르 꾸뛰르 더 마뜨 #208 푸시아 페티쉬’를 입술 가득 바른 뒤 티슈로 한번 눌러주고 다시 그 위에 덧발라 강렬한 색감을 표현한다.

1 루쥬 쀠르 꾸뛰르 더 마뜨 #208 푸쉬아 페티쉬 3.8g, 4만2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2 꾸뛰르 팔레트 #7 파리지엔느 5g, 8만3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3 르 쿠션 엉크르 드 뽀 14g, 7만5000원대, 입생로랑 뷰티.

 
2016-05-03
맨 인 뷰 티
말간 피부의 밀크남, 블랙 아이라인의 도발남. 변화무쌍한 지드래곤의 얼굴.
기자 황해운 포토그래퍼 홍장현(인물), 신정화(제품) 메이크업 임해경 헤어 김태현(미장원 by 태현) 스타일리스트 지은
 

건강하고 맑은, 만져보고 싶은 피부
결점 없는 보송보송한 피부가 남자들에게도 중요해졌다. 청결한 세안부터 수분 공급까지, 이제는 좀 더 체계적인 피부 관리가 필요하다. 복잡한 것은 딱 질색인 남자들의 특성에 맞게 단계는 줄이면서 효과는 더 높아진 아이템들을 고르자.
여자보다 모공이 넓고 피부결이 거친 남자들에겐 클렌징 거품의 밀도가 중요하다. ‘퍼펙트 클렌징 폼’은 조밀하고 쫀쫀한 탄력을 지닌 쿠션 거품이라 모공 깊숙한 곳의 노폐물까지 제거한다. 클렌징과 셰이빙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2in1 멀티 제품이니, 귀차니즘이 심한 남자들에게도 제격. 중요한 것은 다음 단계다. 세안만 잘하면 모든 것이 끝인 남자들이 많은데, 충분한 수분 공급이 이뤄지지 않으면 무용지물. 오히려 속건조를 발생시켜 트러블을
일으키니 보습력이 좋은 제품을 발라야 한다. ‘올인원 모이스처라이저’는 스킨, 로션, 에센스 기능을 하나에 담았다. 세안 후 이것만 발라도 피부 보습은 끝. 남자들이 질색하는 끈적임도 없고 거친 피부를 한결 진정시킨다. 바를 때도 피부를 밀듯 하지 말고 가볍게 두드리듯 흡수시켜야 피부결 손상을 막는다.

1 올인원 모이스처라이저 110ml, 2만6000원, 문샷 포 맨.
2 퍼펙트 클렌징 폼 125ml, 1만4000원, 문샷 포 맨.
 



깨끗하고 가벼운 완벽한 피부
색감 표현까지는 아니어도 피부 메이크업에 관심을 갖는 남자들이 많다. 어떤 제품을 골라야 가장 자연스럽게 연출할까 고민하고 있다면 쿠션 파운데이션을 추천한다. 리퀴드 파운데이션은 양 조절이 쉽지 않고, 파우더 타입은 자칫 들뜰 수 있다. 쿠션은 별다른 기술 없이 가볍게 두드리기만 해도 적당한
윤기와 고른 피부 톤을 만든다. ‘마이크로핏 쿠션 SPF50+, PA+++’은 초경량 파우더를 함유해 마치 본인 피부처럼 가볍고 투명하게 밀착된다. 피부 결점이 많지 않다면 한 번 정도 바르고, 모공을 중심으로 트러블이 있다면 전체적으로 사용한 뒤 얼굴 안쪽 부분만 소량 덧바르면 보완할 수 있다.

1 마이크로핏 쿠션 SPF50+, PA+++ 12g, 2만8000원, 문샷.



시선을 사로잡는 강렬한 스모키 눈매
세련된 남자 메이크업을 원한다면 몇 가지 포인트만 잘 짚어내면 된다. 첫째, 피부는 최대한 가볍게 표현한다. 남자들이 가장 많이 하는 실수가 두꺼운 피부 표현. 여자보다 기본적으로 피부가 두꺼우므로 조금만 진해져도 과하다는 인상을 준다. 이때는 ‘다크 스팟 컨실러’를 눈 밑의 꺼진 부분과 콧방울
양옆 부분에 바른 다음 자연스럽게 펴주면 피부 톤이 화사해진다. 둘째, 눈매 표현은 면이 아닌 선으로 한다. ‘라인 퍼포머 펜슬 #01 딥 블랙’으로 아이라인을 그리되, 가득 채우지 말고 절반만 그린다. 동공을 기준으로 중간에서 눈꼬리 쪽을 향해 그리거나 눈을 떴을 때 보이는 끝부분만 살짝 빼주는 정도가 좋다. 아이라인을 그린 다음 그 위에 베이지 브라운색 아이섀도인 ‘파우더 블록 #M05 루나 피에드라’를 얹어 준다. 이때 바르는 면적이 넓어지지 않도록 브러시로 아이라인 위를 가볍게 눌러주듯 바르고 살짝 그러데이션하면 된다.

1 그루밍 비비 크림 SPF30, PA+++ 50ml, 1만8000원, 문샷 포 맨.
2 라인 퍼포머 펜슬 #01 딥 블랙 0.5g, 1만8000원, 문샷.
3 다크 스팟 컨실러 #203 7g, 2만원, 문샷.



2016-05-04
능 력 자 들

말리는 엑스맨 ‘덕후’ 틴탑. 여느 때와 다름없이 한데 모여 <엑스맨> 영화를 감상하던
그들에게 잠재돼 있던 뮤턴트 유전자가 발현되기 시작하는데….

기자 김지원 포토그래퍼 박자욱 스타일리스트 최진우(T.V.C) 헤어 김선희 메이크업 배혜랑 어시스턴트 김예지, 김지영
 
 


창조 스트라이프 티셔츠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니엘 카툰이 프린트된 핑크 셔츠는 레이지 오프, 데님 팬츠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리키 체크무늬 반팔 셔츠는 아크네 스튜디오, 스누피 티셔츠는 유니클로, 팬츠는 리릭.
오버사이즈 레드 티셔츠는 플러트, 겉에 입은 슬리브리스 톱과 팬츠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천지 천사 일러스트를 프린트한 피케 셔츠는 조이리치, 팬츠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엘조 안에 입은 화이트 티셔츠는 플러트, 트레이닝 팬츠는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코카콜라 프린트 티셔츠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구깃구깃한 재질의 실버 아우터는 준지, 고글과 디스트로이드 팬츠는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블랙 맥시 코트는 앤 드뮐미스터.

2016-05-04
우 아 하 게 치 어 업

파아란 하늘, 에메랄드빛 바다, 반짝반짝 빛나는 트와이스에 빠질 것만 같아.
기자 이진선 포토그래퍼 주용균 스타일리스트 임지현 헤어 박내주, 김세경 메이크업 원정요
 

트와이스 멤버들이 입은 래시가드와 쇼츠는 모두 아레나.
 
 

트와이스 멤버들이 입은 래시가드와 쇼츠는 모두 아레나.
 
 



정연 블루 컬러의 크롭트 래시가드와 레깅스는 아레나.
사나 피치 컬러의 집업 래시가드와 브라 톱, 쇼츠는 모두 아레나.
나연 블루 컬러의 조합이 돋보이는 집업 래시가드와 레깅스, 스포티한 디자인의 브라 톱은 모두 아레나.
쯔위 핫 핑크 컬러의 집업 래시가드와 섹시한 느낌을 주는 블랙 컬러 브라 톱, 쇼츠는 모두 아레나.
 
 


팔 부분의 레터링이 포인트인 크롭트 형태의 래시가드, 블랙 쇼츠는 아레나.


 
2016-05-09

댓글 (0)

 

로그인 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등록
  • vol196new
  • vol195
  • vol194
  • vol193
  • vol192
  • vol191
  • vol190
  • vol189
  • vol188
  • vol187
  • vol186
  • vol185
  • vol184
  • vol183
  • vol182
  • vol181
  • vol180
  • vol179
  • vol178
  • vol177
  • vol176
  • vol175
  • vol174
  • vol173
  • vol172
  • vol171
  • vol170
  • vol169
  • vol168
  • vol167
  • vol166
  • vol165
  • vol164
  • vol163
  • vol162
  • vol161
  • vol160
  • vol159
  • vol158
  • vol157
  • vol156
  • vol155
  • vol154
  • vol153
  • vol152
  • vol151
  • vol150
  • vol149
  • vol148
  • vol147
  • vol146
  • vol145
  • vol144
  • vol143
  • vol142
  • vol141
  • vol140
  • vol139
  • vol138
  • vol137
  • vol136
  • vol135
  • vol134
  • vol133
  • vol132
  • vol131
  • vol130
  • vol129
  • vol128
  • vol127
  • vol126
  • vol125
  • vol124
  • vol123
  • vol122
  • vol121
  • vol120
  • vol119
  • vol118
  • vol117
  • vol116
  • vol115
  • vol114
  • vol113
  • vol112
  • vol111
  • vol110
  • vol109
  • vol108
  • vol107
  • vol106
  • vol105
  • vol104
  • vol103
  • vol102
  • vol101
  • vol100
  • vol99
  • vol98
  • vol97
  • vol96
  • vol95
  • vol94
  • vol93
  • vol92
  • vol91
  • vol90
  • vol89
  • vol88
  • vol87
  • vol86
  • vol85
  • vol84
  • vol83
  • vol82
  • vol81
  • vol80
  • vol79
  • vol78
  • vol77
  • vol76
  • volspecial
  • vol75
  • vol74
  • vol73
  • vol72
  • vol71
  • vol70
  • vol69
  • vol68
  • vol67
  • vol66
  • vol65
  • vol64
  • vol63
  • vol62
  • vol61
  • vol60
  • vol59
  • vol58
  • vol57
  • vol56
  • vol55
  • vol54
  • vol53
  • vol52
  • vol51
  • vol50
  • vol49
  • vol48
  • vol47
  • vol46
  • vol45
  • vol44
  • vol43
  • vol42
  • vol41
  • vol40
  • vol39
  • vol38
  • vol37
  • vol36
  • vol35
  • vol34
  • vol33
  • vol32
  • vol31
  • vol30
  • vol29
  • vol28
  • vol27
  • vol26
  • vol25
  • vol24
  • vol23
  • vol22
  • vol21
  • vol20
  • vol19
  • vol18
  • vol17
  • vol16
  • vol15
  • vol14
  • vol13
  • vol12
  • vol11
  • vol10
  • vol9
  • vol8
  • vol7
  • vol6
  • vol5
  • vol4
  • vol3
  • vol2
  • vol1